“외식업, 최대 2000만원 융자”…서울시, 7일부터 접수



[서울=뉴시스] 이종희 기자 = 서울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 자영업자를 위해 식품진흥기금을 활용한 ‘코로나19 긴급 운영자금 융자’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☜ 클릭 확인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